한한령(限韩令)이라는 정책과 신치디엔(新奇点)이라는 대책...

[한류TV서울] 등록 2016.12.23 07:42:30수정 2017.01.02 13:56:12

최근 한국과 중국의 외교관계가 극한 대립으로 치닫고 있는 상황 가운데, 중국 정부는 한류 컨텐츠의 중국 내 유통을 차단하는 이른바 한한령(限韩令)의 시행으로 한국에 대한 중국의 불편함을 드러내고 있다.

중국을 대상으로 하는 한국의 거의 대부분의 컨텐츠 유통이 차단된 가운데 일부 미디어 대기업들은 중국 철수를 고민할 정도로 그 피해가 극대화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류TV서울(대표이사 윤일진)은 한국 미디어 기업으로는 최초로 중국 전역을 대상으로 하는 IPTV에 채널을 개설한 이후 최근 중국 최대 OTT 기업 중 하나인 CIBN(China International Broadcasting Network)에 새로운 한류채널인 신치디엔(新奇点) 채널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현재 엄중한 한한령의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한류채널을 개설한 것 자체가 쉽지 않은 상황임을 고려하면 실로 대단한 일이라 할 것이다.

신치디엔 채널은 CIBN 룬보 채널 내 12시간 본방송을 기본으로하고, 한 번을 재방송하는 구조로 되어 있고, 중국 콘텐츠와 한국 콘텐츠를 적절하게 편성하여 방송을 송출하고 있다.

CIBN은 중국국제라디오방송(China Radio International)의 100% 자회사로 현재 IPTV와 OTT 허가권을 보유하고 있으며, 또한 인터넷동영상을 비롯한 매체의 방송 송출 허가권을 보유하고 있다.

중국은 한국과 달리 모든 방송, 신문, 출판은 국가소유로 되어 있고, 이 자체가 중국 정부의 중요한 통치수단이기에 국영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다만, 인터넷 동영상 사이트를 민간 기업이 운영할 수 있으나 이들이 방송의 형태로 시청자들에게 영상물을 송출하는 행위는 국영기업의 허가권자만이 할 수 있는 일이고, 이 허가권을 보유한 CIBN은 이를 대행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최근 관련 민간업체들을 흡수합병하면서 국영기업의 장점과 송출허가권의 경쟁력을 기반으로 중국 내 가입자 기반 사업을 극대화하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CIBN은 중국 내 26개 성, 시 지역에서 송출되고 있으며, STB 가입자가 약 1400만, 모바일 가입자 및 인터넷 시청 가입자가 약 900만 등으로 총 약 5100만 시청자를 확보하고 있는 기업체이며, 이 시청자 기반은 2017년 약 1억 규모로 증가할 전망이다.

㈜한류TV서울 신종태 이사는 “아이샹TV 한류채널에 비하여 CIBN은 홈쇼핑을 비롯하여 우리가 생각하는 모든 상업적 광고가 가능하기 때문에 수익기반 측면에서는 매우 의미있는 합작 파트너사이며, 앞으로 CIBN과 함께 한국 콘텐츠의 중국 내 유통을 극대화할 예정이다”라고 밝히면서 자신감을 나타냈다.

한편 CIBN의 신치디엔 채널은 지난 12월 19일 첫 방송으로 오전 9시부터 밤 9시까지가 본 방송이고, 밤 9시부터 다음 날 아침 9시까지 한 번 재방송하는 룬보채널이다.

/윤교원 기자 1467451123@qq.com

방송산업이야기

중국 방송 산업계는 지금 지각 변동 중
2018년 4월 19일 오전 9시, 중국의 거대 방송국 3개가 하나로 탄생되는 순간이었다. 중국중앙TV(CCTV : China Central TV), 중국인민라디오방송(CNR : China National Radio), 중국국제방송(CRI : China Radio International) 등 국영 매체를 통합한 거대 국영 중앙 방송총국을 설립한 것이다.
광전총국 통계 : 전국 유선방송 경제 현황 두번째
최근 중국 국가광전총국에서는 중국 전역의 유선방송의 통계조사 업무를 완료하고, 2015년부터 2017년까지의 전국방송시청자들의 현황, 투자와 수입에 대한 현황, 성급 단위의 유선인터넷 업무현황 및 데이터통계 등에 대한 업무조사를 통하여 <전국 유선방송 발전정황 통계조사 분석보고>를 발표하였다
광전총국 통계 : 전국 유선방송 경제 현황
최근 중국 국가광전총국에서는 중국 전역의 유선방송의 통계조사 업무를 완료하고, 2015년부터 2017년까지의 전국방송시청자들의 현황, 투자와 수입에 대한 현황, 성급 단위의 유선인터넷 업무현황 및 데이터통계 등에 대한 업무조사를 통하여 <전국 유선방송 발전정황 통계조사 분석보고>를 발표하였다
2018 아시아 디지털방송 아카데미 개최
아시아 방송시장 동반성장과 네트워크 활성화를 위한 '2018 아시아 디지털방송 아카데미'가 지난 11월 27일(화)~29일(목)까지 사흘간 벡스코에서 열렸다. 부산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공동 주최하고, 부산콘텐츠마켓(BCM)조직위원회와 한국전파진흥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이 행사는 한국과 중국의 방송콘텐츠, 5G 및 AR, VR등의 전문가들을 강사로 초청해 방송 콘텐츠 유통 및 마케팅 관련 종사자, PD, 작가 등을 대상으로 융·복합 콘텐츠의 현황
함께 대륙을 꿈꾼다
지난 11월 22일(목) 대구경북지역 스타트업 기업들의 중국 내 판로 개척을 위한 설명회에 참가했다. 이 행사는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에서 주최한 창업기업 글로벌 유통상담회였다. 이 행사는 대구경북중기청이 주최하고 대구경북지역 50개 창업지원기관이 주관기관으로 참여하여 2일간 개최되는, 비수도권에서는 가장 큰 규모의 행사로 2017년 첫 개최 이후 금년으로 2회째를 맞이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