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이 IPTV를 넘어서 장수성으로 확장한다.

[한류TV서울] 등록 2019.05.29 11:58:21수정 2019.05.30 11:05:37

중국 장수성(江苏成) 옌청시(盐城市) 따펑취(大丰区) 당위서기를 비롯한 일행들이 지난 5월26일(일) 오후4:00 한국의 유명 홈쇼핑 업체인 “홈앤쇼핑”을 방문했다. 옌청시는 유명한 항구도시인 따펑취(大丰区)가 있고, 특별히 한국 업체가 이미 20개 넘게 존재하고 있다. 특히 한중산업단지를 위해 개방된 장수성 옌청시에는 한국의 기아자동차가 있으며, 새만금과도 많은 관계가 있어 많은 한국인들에게 익숙한 지명이다.

이번에 한국을 방문한 장수성 옌청의 따펑취는 원래 장수성 따펑시(市)였으나 행정구역 개편으로 인하여 옌청시의 독립구로 변경되었고, 옌청시의 830만 인구 중 따펑시 인구는 약 72만으로 옌청시 전체 인구의 약 9%를 차지하고 있다.

특이한 것은 중국의 주요 도시는 계속 팽창하고 있는 것처럼 상하이 역시 계속 팽창하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한국을 방문한 옌청시의 따펑취는 상하이와 인접해 있는 지역이고, 특별히 따펑항(港)의 지리적 위치는 상하이시(市)에 속해 있을 정도이다. 상하이와 따펑취를 연결하는 고속철이 곧 개통되면 약 1시간의 생활권으로 지리적 거리가 좁혀지게 된다.

2016년부터 옌청시에는 이미 엄청난 규모의 “한국성”이 건립되어 있다. 4년이 지난 이후 이제 다시 이 부분을 리모델링하여 새롭게 출발하고자 하는 것이 이번 한국을 방문한 시 영도자들의 의지라고 밝혔다.

한국성이라는 명칭도 새롭게 변경했다. <셰익스피어 타운>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여기에 온라인 오프라인 판매 및 체험센터, 한류 페스티발, 뽀로로파크, VR및 드론 체험장, 종합검진 메디칼 지구 등으로 리모델링하여 새롭게 한중 산업단지를 활성화 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옌청시 정부와 옌청시 방송국, 그리고 한국의 기업이 일정한 지분으로 출자하여 옌청시 내에 SPC(Special Purpose Company,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하여 한국의 Home&Shopping 같은 홈쇼핑 채널을 개설하여 방송과 오프라인 판매장을 결합한 새로운 개념의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구축하고자 계획한다고 밝혔다.

옌청시 영도자들이 한국의 중소기업 제품 전문 홈쇼핑 채널인 “홈앤쇼핑”채널을 방문한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이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는 홈앤플러스(대표이사 구남회) 관계자는 이미 온라인 오프라인 결합 모델의 전자상거래 플랫폼 명칭을 확정했는데, 이는 김치고우(Kimchi Go, Kimch 购物) 즉, 한국의 고유한 전통 음식인 김치와 쇼핑의 중국어 购物를 결합하여 한국 상품의 구매를 유도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하여 ㈜한류TV서울에서는 그동안 상하이 지역에서 480만 가구를 대상으로 한국 상품을 TV 홈쇼핑으로 판매하고 있는 경험을 바탕으로 TFT(Task Force Team)의 일원으로 참여하여 이 프로젝트가 안정적인 출발 및 현재 상하이 IPTV 내 한국상품 전문 판매 홈쇼핑 채널인 美妙电视购物와 연계하여 시청률 극대화 및 판매 극대화를 꾀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현재 상하이 IPTV 시청 가구는 약 480만 가구에 지나지 않는다. 관련하여 ㈜한류TV,서울에서는 장수 IPTV 및 저장 IPTV와 연계하여 동일한 채널 번호로 동일한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제공하여 홈쇼핑을 통하여 상품 정보를 취득하고, 또한 구매한 이후 지금까지와는 다른 방식으로 옌청의 셰익스피어 타운을 방문하여 즐기고, 보고, 먹고 하면서 TV홈쇼핑을 통하여 구매했던 제품을 현장에서 찾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하자고 제안했다.

상하이 IPTV와 상기한 저장, 장수 IPTV의 가입자를 모두 합하면 약 3000만 가구의 시청자를 확보하게 되고, 이는 또 다른 시장을 만들어낼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에 대하여 옌청시 방송국 관계자는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TFTeam에서 구체적인 사업 방안을 논의하자고 말했다.

/윤교원 기자 1467451123@qq.com

방송산업이야기

한류TV서울 중소기업 지원! 이제는 산동성(山东省)이다!
지난 2019년 8월 29일 중국 산동성 위해시에서 한중 전자상거래 협력대회가 개최되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그리고 한국과 일본간의 경제전쟁, 그에 따른 한중관계가 매우 민감한 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경제협력을 위한 각국의 지방정부 및 민간 기업인들의 열정과 분투가 눈에 띄는 부분이다.
한류TV서울! 이제는 러시아를 겨냥한다
중국 속의 유럽이라 칭하는 흑룡강성 하얼빈시는 예로부터 러시아 문화가 거리 곳곳에 스며들어 있는 유럽의 도시와 흡사하다. 러시아 군인들이 주둔하면서 러시아의 건축 양식으로 건물을 지었고, 실재로 현재까지 중국의 대러시아 무역은 흑룡강성을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중국 미디어 업계는 현재 국가급 M&A 진행 중…
중국의 미디어 산업계는 현재 국가적인 M&A가 진행중이다. 이 말의 의미는 먼저 지난 2018년 중국 최고 지도자들이 모여서 각종 정책을 결정하는 양회, 즉, 중화인민공화국전국인민대표대회(中华人民共和国全国人民代表大会), 그리고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中国人民政治协商会议)에서 중국 내 존재하는 미디어 회사들의 대단위 통합을 결정한 후 이루어진 전국적인 진행상황을 한마디로 표현한 말이다.
중국방송 산업의 현장!
중국에서의 8월 1일은 상당한 의미가 있는 날이다. 우리나라로 말하면 국군의 날 같은 그런 날이다. 이 날이 되면 많은 중국인들이 저마다 군복 입은 모습을 위챗(微信)에 올리면서 그 날을 기념하곤 한다.
대사건! 中央广播电视总台 10억 위안 투자!
2018년 3월 양회를 거치면서 중국의 정치 지도자들은 중앙과 지방으로 수없이 많이 분리되어 있는 매체들에 대한 통합의 필요성을 설명하면서 가장 먼저 중앙의 3대 방송국인 CCTV(China Central Television, 中央电视台), CRI(China Radio International, 国际在线(CRI Online), 中国国际广播电台), 그리고 CNR(China National Radio, 中央人民广播电台) 이렇게 3대 방송국을 하나로 통합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