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한류TV서울과 해외사업 협력

[한류TV서울] 등록 2019.03.06 10:07:39수정 2019.04.12 10:51:21

중국과 동남아시아 대상 한류 콘텐츠 수출 협력


한류TV서울은 아시아 미디어 엔터테인먼트(대표이사 김성렬, Asia Media Enetrtainment ; AME)와 한국 콘텐츠의 중국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양해각서를 3월 5일 체결했다.

중국 시장에서 IPTV 채널 및 홈쇼핑 채널, 그리고 今日头条 같은 플랫폼에서 한국 콘테츠를 전문으로 송출하는 채널을 운영하는 한류TV서울과 말레이지아, 태국, 인도네시아 등에서 위성 및 공중파 방송 채널을 운영하는 AME는 한국 콘텐츠의 해외 진출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OSMU(One Source Multi Use)의 전략으로 중국을 비롯한 동남아시아 시장을 공동으로 개척하자는 데 뜻을 같이하고, 앞으로의 사업을 추진해가기로 합의했다.

먼저, 한국의 고유한 문화를 알리기 위해서는 한국의 방송 콘텐츠를 확보하여 중국과 동남아시아 시장을 타겟으로 판매한다는 것이다. 중국과 한국의 불편한 외교관계로 인하여 한국 콘텐츠의 중국 시장 진출이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포맷과 리메이크 판권 거래 등으로 방향을 찾고, 동남아시아 지역은 지금도 한류 콘텐츠에 대한 열기가 그대로 이어지기 때문에 매우 핫한 시장으로 공동 개척의 필요성이 대두되는 지역이다.

두번째로, 한국의 아름다운 관광지와 특유의 음식, 그리고 지자체의 특산품 등을 중국과 동남아시아 지역 사람들에게 알리고, 공급하자는데 뜻을 같이했다. 이미 한류TV서울에서는 중국의 전국 권역 홈쇼핑 사업자들과 제휴를 통하여 메이드 인 코리아 제품을 공급할 수 있는 인적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고, 뿐만 아니라 자체 홈쇼핑 채널도 운영 중이다. 또한 AME는 태국, 말레이지아, 인도네이사 지역에서 한류 채널을 운영하고, 홈쇼핑 채널도 곧 오픈 예정이다. 광고를 통하여 한국을 알리고, 홈쇼핑을 통하여 한국의 제품을 판매하는 일에 서로 힘을 모아 목표를 함께 이루어가자는 데 뜻을 같이 하기로 했다.

마지막으로 한국을 마케팅하고, 홍보하는 일에 앞장서자는데 뜻을 같이했다. 한국의 그동안 중국인 단체 관광객의 가까운 여행지로 각광을 받았으나 2016년 10월 이후 중국인 관광객의 빌길이 끊어졌다. 2019년 2월 중국 최대의 명절인 춘절(春节) 기간 중에도 한국을 방문한 중국인 수치는 통계에도 잡히지 않을 만큼 미미했지만, 이웃 나라 일본을 방문한 중국인 관광객의 숫자는 무려 800만 명에 이른다는 보도가 있었다. 하여 두 회사가 서로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아름다운 한국의 각 지역을 함께 알리고 홍보하고, 마케팅하자는데 뜻을 같이 했다.

이 외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양사가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는 사업들을 공유하고, 함께 꿈을 이루면서 대한민국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 제품 및 서비스 등의 판매 극대화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자는 약속의 의미로 이 날 공동 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윤교원 기자 1467451123@qq.com

방송산업이야기

국가 재난상황(灾情)시 미디어의 역할은?
1월 25일 음력 1월 1일, 중공중앙정치국상무위원회(中共中央政治局常务委员会)는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의 전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보고서를 듣고, 전염병 예방 및 관리, 특히 환자 치료에 대한 연구, 자원의 배치 및 동원 등을 위한 회의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시진핑 총서기는 회의를 주재하고 필요한 각종 업무지시를 내렸다.
콰이쇼우 춘절 세뱃돈 배포 계획 발표
섣달 그믐날 밤, 10억 위안(한화 1,650억 원)의 세뱃돈 뿐 아니라 1억 위안에 해당하는 소비카드 행사도 계획하고 있다. 총 8장의 카드를 조합하여 가입자가 선택하게 되는데, 최고 2020위안(한화 약 333,000원)의 행운을 거머쥘 수 있다.
한국 재벌 운영 대형호텔, 중국 공안당국의 대규모 소송위기
한국 다수의 재벌그룹이 운영하는 대형호텔에서 중국방송의 불법 송출 의혹, 지적재산권 침해 분쟁 발생! 최근, 중국 미래TV유한공사(中国未来电视有限公司)는 한국의 법무법인을 통하여 한국 내 관련된 호텔 및 방송서비스 제공 업체들을 대상으로 지적재산권 위반 관련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한국의 일부 호텔에서 중국 방송채널을 불법으로 무단 송출한 사례가 발생했고, 한국 사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중국 설맞이 프로그램 “미구”5G로 생방송 송출!
또 새로운 일년의 설날이 다가온다. 중화문화촉진회(中华文化促进会), 중국국가미술원(中国国家画院), 중앙디지털TV서화채널(中央数字电视书画频道)이 주관하는 “2020아름다운 봄, 설맞이축하모임(2020‘大美之春’春节联欢会)”이 1월 12일 인민대회당(人民大会堂)에서 성대한 개막식을 한다. 차이나모바일미구공사(中国移动咪咕公司)는 이번 춘절축하모임의 전 과정을 5G로 송출하고, 이를 채널로 독점중계한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의 다양한 플랫폼을 통하여 라이브
휴대폰으로 텔레비전 리모트 콘트롤, 동방유선 융합 플랫폼 전면 개편
동방케이블방송의 새로운 융합 플랫폼이 화려하게 데뷔했으며, 텔레비젼 애플리케이션이 실제 "스마트한 시대"로 접어들기 시작했다. 이 "새로운" 플랫폼은 여러 번에 나누어 업데이트 될 것이며, 첫 번째 단계의 목표는 전 도시에 4K 초고화질 스마트 셋톱박스를 통하여 초고화질의 영상을 제공하는 것이며, 이 도시의 4K 초고화질 시청 사용자는 "새로운" 플랫폼이 제공하는 새로운 기능 경험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