网易云音乐揽下韩国大热音乐脱口秀独家音频版权

[한류TV서울] 등록 2017.08.18 11:02:28수정

近日,网易云音乐首页推荐了一档韩国深夜音乐脱口秀节目《朴振荣的Party People》的歌单。据了解,网易云音乐已经获得了这档节目的独家音频版权。《朴振荣的Party People》是由韩国娱乐公司JYP CEO朴振荣与韩国人气度最高的电视台SBS联合推出的脱口秀节目,自开播以来已经邀请到性感女神李孝利、零差评男神郑容和、超美女团Apink等明星作为节目嘉宾,深受韩粉喜爱。

李孝利、郑容和出演《朴振荣的Party People》

提起韩国娱乐圈,朴振荣是一个绕不过的话题。90年代初,朴振荣以歌手身份出道,发行多张音乐专辑,并且作为音乐制作人打造出god组合、朴志胤、Rain等明星。1997年,朴振荣成立泰宏经纪公司,2001年更名为JYP Entertainment,旗下艺人包括Wonder Girls、2PM、2AM、miss A、 GOT7、TWICE等偶像团体以及乐团DAY6,与SM Entertainment、YG Entertainment并称韩国三大娱乐公司。

而《朴振荣的Party People》,则是朴振荣出道25年首档独立主持的音乐脱口秀节目,除了主持之外,朴振荣也一手包揽了策划、舞台到音乐总监等工作。节目在轻松惬意的环境下,边聊边唱,和现场观众一起深情互动的Party People秀,意图打破以往一贯的演唱会风格,挖掘明星们的真实魅力,打造出一种全新的Music Talk Show。

目前,节目已经更新到第四期,而网易云音乐也上也同步上线了前四期的独家音频版权和部分节目视频。据介绍,网易云音乐也是国内唯一一家获得《朴振荣的Party People》正版授权的平台。

《朴振荣的Party People》第一期嘉宾为近期携新专辑回归的性感女神李孝利和韩国知名演员廉晶雅,第二期的嘉宾为近日回归的女子组合Apink及新一代“音源QUEEN”Heize,第三期嘉宾为solo男歌手金泰宇及“音源强者”-男女混声组合Urban Zakapa,第四期嘉宾是近期Solo回归的郑容和及新人女子组合BLACKPINK。四期节目32首现场表演音乐已经悉数上架网易云音乐,对粉丝来说绝对是利好消息。

海外综艺节目的现场音源对国内音乐平台来说,是稀缺资源,这也让喜爱海外艺人的粉丝们在追星途中遇到了不少阻力。因此,《朴振荣的Party People》上线网易云音乐后,在网易云音乐官方微博和站内歌单下方,就迎来了许多用户支持的声音。正如网易云音乐用户@Defsoul_Doyoung所言,“网易爸爸良心,jyp家族饭在这感谢”,很多用户都感到非常激动,直言“居然还有音源”、“终于可以单曲循环无压力了”、“感动又惊喜”、“这个要加鸡腿”。
畅听华语海外新歌
近期,网易云音乐引进了批量优质海外音乐版权,像在海外综艺方面,除了《朴振荣的Party People》,还有韩国SBS电视台制作的全新直播音乐综艺节目《Fantastic Duo》第二季的音乐版权。

在日语音乐方面,网易云音乐与日本最大级的唱片公司爱贝克思(avex)达成版权合作,获得幸田来未、大冢爱、放浪新世代 from 放浪一族(GENERATIONS from EXILE TRIBE)等爱贝克思(avex)旗下当红日本艺人的独家音乐版权,已经成为国内日语音乐最全的平台。在欧美音乐方面,英国知名创作歌手“黄老板”Ed Sheeran入驻网易云音乐,“水果姐”Katy Perry新专辑《Witness》销量成绩斐然。在海外影视剧方面,网易云音乐也拥有近期热播韩剧《君主-假面的主人》、《奇怪的搭档》、迷你剧《学校2017》等原声音乐资源。
除此之外,在网易云音乐上,还有T-ara、Davichi等韩国大量知名艺人(组合)的热门歌曲,以及《新妓生传》、《伊甸园之东》等数十部韩国热门、经典影视剧的原声音乐。

当然,在华语音乐方面,网易云音乐近期也上线了一大批新歌。包括华语乐坛天王陈奕迅发布最新国语双单曲EP《海胆&谁来剪月光》、音乐诗人李健与幻境工场童声合唱团联合推出的专辑《宋词辑壹》、民谣才子卢庚戌最新单曲《当有一天我老了》、暖心情歌王子品冠最新单曲《等》、亚洲新天王李荣浩最新单曲《裙姊》、上海彩虹室内合唱团最新专辑《水库》,湖南卫视《2017快乐男声》现场音乐、北京卫视《音乐大师课》第三季现场音乐,以及热映电影作品《战狼2》电影原声带、《三生三世十里桃花》主题曲等音乐作品。

방송산업이야기

中 CC-TV 한국기업 저작권법 위반 대규모 제소할 듯...KT 롯데호텔 SK플레닛 등 손배액 20조 규모
CC-TV "롯데호텔 등 객실서 무단 방송 저작권법 위반" 주장 KT·KT스카이라이프 "저작권 자체 다툴 일 없다" 해명 나서
아프리카 대륙에 한류를 뿌린다
몇일 전 한국과 중국의 외교관계를 복원하겠다는 양국의 공식적인 발표가 있었다. 참 오래 끌었고, 그래서 더욱 반가운 소식이었다. 덕분에 하나 배운 것이 있다면 절대로 계란은 한 바구니에 담지 말아야 한다는 아주 평범한 진리를 너무나 비싼 비용을 치르고 배웠다는 사실이다. 차이나 리스크로 인한 손실과 좌절감, 그리고 이것을 힘 없는 나라 탓으로만 돌리고 앉아 있기엔 너무 속이 상하던 차에 아프리카 모래 바람을 한류로 바꾸어 볼 수 있다는 소중한 기회가
이제 모래바람 대신 한류를 일으킨다
서울 인천공항에서 아부다비행 비행기를 몸을 실은 시간은 지난 10월 26일(목) 0시. UAE의 국영 항공사인 에티하드(ETIHAD)항공기를 타고 0시 50분 인천을 출발했다. 9시간 50분을 날아서 도착한 곳이 바로 아부다비, 즉 아랍에미리트의 수도이다. 한국과의 시차는 5시간으로 한국보다 늦다.
한류TV서울 그 지경을 넓히다.
한류TV서울에서는 최근 대만에 있는 콘서트 전문 기획사인 콴위국제주식유한공사(寬魚國際股份有限公司)와 한국 콘텐츠 및 한류 스타들의 대만, 홍콩, 마카오 등의 공급 및 현지 콘서트를 공동 주최하는 것을 핵심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을 대만에 알린다
한국은 여행하기에 참 아름다운 곳인데, 최근 한국과 중국의 관계가 악화되면서 중국 관광객이 급감하면서 우리나라를 찾는 중국 여행객을 대상으로 사업을 하던 대부분의 사업들이 줄줄이 폐업 내지는 사업 축소를 호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뿐만 아니라 2018년 2월에 개최되는 “2018평창동계올림픽” 역시 중국 대륙을 대상으로 입장권을 판매해야 하는데, 그러하지 못해서 정말 심각한 현실을 맞이하고 있다.